【K】Sweden Travel-Stockholm[스웨덴 여행-스톡홀름]감라스탄 왕궁 600개의 방/Stockholm Palace/Gamla Stan

275
Share
Copy the link

■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PD들이 직접 만든 해외여행전문 유투브 채널 【Everywhere, K】
■ The Travels of Nearly Everywhere! 10,000 of HD world travel video clips with English subtitle! (Click on ‘subtitles/CC’ button)
■ ‘구독’ 버튼을 누르고 10,000여 개의 생생한 【HD】영상을 공유 해 보세요! (Click on ‘setting’-‘quality’- 【1080P HD】 ! / 더보기 SHOW MORE ↓↓↓)

● Subscribe to YOUTUBE – http://goo.gl/thktbU
● Follow me on TWITTER – https://goo.gl/npQdxL
● Like us on FACEBOOK – http://goo.gl/UKHX33
● KBS 걸어서세계속으로 홈페이지 – http://travel.kbs.co.kr

[한국어 정보]
감라스탄 북쪽을 향해 걷다보니 왕궁이 나타났다. 이탈리아 바로크 스타일과 프랑스 로코코 양식을 바탕으로 1754년 완성되었다는 왕궁. 장장 60년이라는 세월동안 공들여 지어진 왕궁은 일반인들에게도 내부를 공개하고 있었다. 3층으로 된 ‘ㅁ’자 형태의 왕궁 안으로 들어서자 고급스런 대리석 계단이 나온다. 역대 왕족들이 사용했던 의복들을 전시한 방이 제일 먼저 눈에 들어왔다. 또 다른 방에는 외국 귀빈들이 방문할 때 선물했다는 스웨덴 왕실 문양의 방패장식이 전시돼 있었다. 왕궁은 1982년까지만 하더라도 국왕이 거주했던 곳이지만, 현재는 외국 귀빈을 위한 만찬회장으로 사용되고 있다고 한다. “여기 보이는 것은 1600년대 여왕 크리스티나의 왕좌입니다.” 그녀는 독실한 카톨릭신자로 개신교 신자인 아버지와 왕좌를 버리고 로마로 갔습니다. 결혼을 하지 않아 아이가 없었기 때문에 그 후 그녀의 사촌이 왕위를 차지했습니다. 그녀가 앉았던 저 은색 왕좌는 그녀의 상징으로 남아있습니다. 국왕과 왕족들은 집안의 공식 행사가 있을 때 이 홀을 사용한다. 지난 1995년에는 현 국왕의 첫째 딸인 빅토리아 공주의 성년식이 열렸다고 한다. 지금도 국왕이 집무를 보고, 왕족이 실제로 거주하는 왕궁은 스웨덴의 중심인 듯했다. 안내자가 없었다면 길을 잃을 정도로 왕궁 안은 보기보다 훨씬 넓었다. 근위병 대기실에서부터 만찬회장, 영빈관 등 방의 수만 헤아려 봐도 600개가 넘는다고 한다. 왕궁 안을 구경하고 밖으로 나오자 근위대의 교대식이 펼쳐지고 있었다. 매일 정오마다 펼쳐진다는 교대식은 왕실의 위엄과 품격을 보여주기에 충분했다. 그러나 한편으론 외국인 관광객을 위한 서비스 차원의 퍼포먼스 같은 인상을 주기도 했다.

[English: Google Translator]
I was walking towards the north of Gamla Stan is the Royal Palace. Italian palace was completed in 1754 on the basis of the French Rococo and Baroque styles. Elaborate palace was built during the years of ’60 was epic and disclose to the public the inside. 3rd floor in a ‘wh’ Upon entering the palace in the form of characters emerges luxurious marble staircase. Former royal family entered the room they have exhibited garments that were used on the first eye. Another room had on display a shield decorated with the Swedish royal family patterns that are present when visiting foreign VIPs. Although the place where the king palace residence Until 1982, that is currently being used as a meeting place for foreign VIP dinner. “It seems this is the throne of the 1600s, Queen Christina.” She abandoned the Protestant father and a devout Catholic, went to the throne in Rome. Not because the child did not get married then her cousin won the throne. Silver throne that she remains as she sat in the symbol. King and the royal family should use this hall when there are official events of the house. In 1995, The Bar Mitzvah is the current King of yeolryeotdago first daughter, Victoria, Princess. King still see this longer serve, the royal palace, which seemed actually resident in the center of Sweden. Without self-guided so much lost inside the palace was broader than it looks. Dinner Guardsmen from the waiting room facilities, including room guesthouse counted only look and say more than 600. Visit the palace inside and out were alternating came out of the Guard is unfolding. Unfolds every day at noon is alternating was enough to show the majesty and dignity of the royal family. But one hand was the impression jugido performance of the service level for foreign tourists.

[Information]
■클립명: 유럽096-스웨덴01-02 감라스탄 왕궁 600개의 방/Stockholm Palace/Gamla Stan/Changing of The Guard
■여행, 촬영, 편집, 원고: 현상용 PD (travel, filming, editing, writing: KBS TV Producer)
■촬영일자: 2007년 4월 April

[Keywords]
유럽,Europe,,스웨덴,Sweden,Konungariket Sverige,,현상용,2007,4월 April